메타데이터
항목 ID GC05200409
한자 山茱萸-
분야 지리/동식물
유형 식물/식물(일반)
지역 경상북도 의성군
시대 현대/현대
집필자 황상일
[상세정보]
메타데이터 상세정보
지역 내 자생|재배지 경상북도 의성군 사곡면 화전리 지도보기
성격 식물
학명 Cornus officinalis
생물학적 분류 산수유
원산지 한국
높이 7m
개화기 3~4월
결실기 8~10월

[정의]

경상북도 의성군을 상징하는 군화(郡花).

[개설]

산수유꽃 은 쌍떡잎식물 산형화목 층층나무과의 산수유나무에서 피는 꽃이다. 의성 지역을 상징하는 군화로 노란 산수유꽃은 ‘영원불멸의 사랑’이란 꽃말을 가지고 있어 지역에 대한 애틋한 사랑과 의성 군민의 온화한 성품을 상징한다.

[형태]

산수유나무는 높이 4~7m 정도까지 자라며, 나무껍질은 연한 갈색을 띄며 불규칙하게 벗겨지기도 한다. 잎은 마주나며, 달걀 모양으로 가장자리가 밋밋하다. 잎의 길이는 4~12㎝, 너비는 2.5~6㎝이다. 뒷면에 갈색털이 있으며, 잎자루는 5~15㎜이다. 산수유꽃은 양성화이며 3~4월에 노란색의 꽃이 잎보다 먼저 핀다. 20~30개의 꽃이 산형꽃차례에 달리며, 꽃의 지름은 4~7㎜, 길이 6~8㎜이다. 꽃잎은 4개이고 긴 타원형으로 바소꼴이다. 수술이 4개있으며 암술은 1개이다. 꽃에서 달콤한 향기가 진하게 나는 것이 특징이다.

산수유 열매는 타원형의 핵과(核果)로서, 붉은 색의 열매가 8~10월에 익는다. 열매 안의 종자는 긴 타원형이며 능선이 발달해 있는 것을 관찰할 수 있다.

[생태]

산수유나무는 우리나라의 중부 이남에서 자라며, 의성 지역의 산지나 인가 부근에서 자라고 있다.

[현황]

의성군에서 산수유나무가 많이 자라는 곳은 사곡면 화전리 산수유 마을 일대이다. 매년 의성 산수유 꽃 축제가 열리는데 2012년까지 총 5회에 걸쳐서 개최되었다. 특히 산수유 마을은 조선 시대부터 자생하고 있는 수령 200~300년 된 산수유나무가 3만여 그루가 있어 산수유꽃이 피는 3월 말에서 4월 중순까지는 노란색 꽃으로 마을이 장관을 이룬다.

[참고문헌]
이용자 의견
김진기 개설란에 시화를 "군화"로 수정
  • 답변
  • 디지털의성문화대전을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. 해당 부분 확인 후 수정하였습니다. 감사합니다.
2013.07.05
김진기 정의란에 市화를 郡화로 수정
  • 답변
  • 디지털의성문화대전을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. 해당 부분 확인 후 수정하였습니다. 감사합니다.
2013.07.05