의성 운람사 목조 아미타여래 좌상과 복장 일괄 유물
메타데이터
항목 ID GC05201915
한자 義城雲嵐寺木造阿彌陀如來坐像-腹藏一括遺物
이칭/별칭 운람사 목조 아미타여래 좌상과 복장 일괄 유물
분야 종교/불교,문화유산/유형 유산
유형 유물/유물(일반)
지역 경상북도 의성군 안평면 신안리 806
시대 조선/조선
집필자 최현화
[상세정보]
메타데이터 상세정보
문화재 지정 일시 2011년 4월 27일연표보기 - 의성 운람사 목조 아미타여래 좌상과 복장 일괄 유물 경상북도 유형 문화재 제428호로 지정
현 소장처 운람사 - 경상북도 의성군 안평면 신안리 806지도보기
성격 불상|복장 유물
크기(높이) 101㎝[불상]
크기(너비) 73.9㎝[불상]
소유자 운람사
관리자 운람사
문화재 지정 번호 경상북도 유형 문화재 제428호

[정의]

경상북도 의성군 안평면 신안리 운람사(雲嵐寺)에 있는 조선 시대 불상과 복장 유물.

[개설]

운람사 경내 보광전(普光殿)에 주불로 목조 아미타여래 좌상이 모셔져 있다. 이 불상에서는 11세기 경에 제작된 『초조본 불설가섭부불반열반경(初雕本 佛說迦葉赴佛般涅槃經)』을 비롯하여 27종 165점의 복장 유물이 발견되었다. 『초조본 불설가섭부불반열반경(初雕本 佛說迦葉赴佛般涅槃經)』은 2010년 2월 24일 보물 제1646호로 지정되었고, 목조 아미타여래 좌상과 그 외 복장 유물은 2011년 4월 27일 경상북도 유형 문화재 제428호로 지정되었다.

[형태]

불상은 양손의 엄지와 장지를 맞대어 설법인을 맺고 결가부좌한 형태로, 높이 101㎝, 어깨 너비 47.9㎝, 무릎 너비 73.9㎝이다. 목재 여럿을 잇대어 조성한 접목조 불상이며 양손은 별도로 만들어 붙인 것이다. 보존 상태는 비교적 양호하지만 곳곳에 금박에 균열이나 박리가 확인되며 X-Ray로 조사한 결과 상호(相好) 부분은 후대에 수리된 것으로 추정된다. 이 불상 안에서는 중수기, 묘법연화경을 비롯하여 길이 126.8㎝, 폭 192㎝와 길이 125, 폭 195㎝의 천릭 2점, 127.6㎝, 148.5㎝ 직령 1점 등의 복식, 그 외 동경, 염주, 동전 등이 봉안되어 있었다.

[특징]

불상은 상반신이 하반신에 비하여 길고 건장하며, 하반신의 안길이가 긴 형태를 하고 있다. 또한 왼팔과 왼쪽 정강이로 흐르는 옷주름 등이 특징적이다. 이러한 특징들은 조선 전기에 조성된 불상에서 흔히 보이는 형태로 불상의 조성 시기를 추정하는 데 중요한 요소이다.

[참고문헌]